성공회 신학 - 전례 포럼 » 자유 토론

  1. Elyot
    회원

    [youtube]ZH21eXfbGmA[/youtube]

    ... Religion is not about belief, it's not about philosophy, it's not about metaphysics. This obssession with intellectual conformity, has been a very peculiar obsession of western Christianity. The word "faith," we generally equate, these days, with "belief," accepting certain propositions of the creed. And when we talk about religious people, we often call them "believers" as a believing things was the main activity, that they took party. But the word "belief" in English, in middle English, originally meant, "to believe" meant "to love." And, "credo," "I believe" in Latin originally comes from "cordo," "to give your heart," "to commit yourself." In Greek, "pistis" means "trust," rather than accepting certain metaphysical issues. We made religious life very difficult for ourselves, by forcing people or making people, feel they have to accept certain rather obstrusive theological obstructions, and that this is the essence of religious life. Religion is basically about "doing things," "behaving in a way," that changes you to profound level, not about accepting certain religious opinions. ...

    ... 종교는 믿음에 대한 것이 아닙니다. 철학에 대한 것도, 형이상학에 대한 것도 아닙니다. 이러한 지성적인 차원에서 이루어지는 순응에 대한 집착은, 서방 기독교의 매우 독특한 점이어왔습니다. "신앙" 이라는 단어를, 오늘날, 우리는 "믿음," 즉 특정한 신조의 명제들을 받아들이는 것과 동일시합니다. 우리가 종교인들에 대해서 이야기할 때, 우리는 종종 그들을 "신자들" 이라고 부르는데, 무엇을 믿는다는 것이 그들의 주된 활동이고, 그들이 참여하는 일이라는 것이지요. 그러나 영어에서 "믿음" 은, 중세 영어에서, "믿는다" 는 것은 "사랑한다" 는 뜻이었습니다. 또한, "크레도," 라틴어로 "나는 믿습니다" 는 원래 "코르도," 즉 "마음을 내어 주다," "자신을 관계시키다" 에서 왔습니다. 그리스어의 "피스티스 (한국어 성경 번역에서는 주로, 신실한, 성실한, 충실한, 등)" 는 "신뢰" 라는 뜻이며, 어떠한 형이상학적인 사안들을 받아들인다는 의미는 아닙니다. 우리는 종교적인 생활을 스스로 어렵게 만들어 버렸는데, 사람들이 어떠한 납득하기 어려운 신학적인 장애물을 받아들여야만 하며, 이것이야말로 종교적인 삶의 본질이라고 느끼게 만들고, 그렇게 해야만 한다고 강제하였습니다. 그러나, 종교는 기본적으로, "무언가를 하는 것," "어떠한 방식으로 행동하는 것," 그리하여 당신을 심오한 차원으로 변화시키는 것이지, 특정한 종교적 견해들을 받아들이는 일에 관한 것이 아닙니다. ...

    카렌 암스트롱, Buddha 에 대한 강의 중에서 (0:50-2:30).

    2011년 7월 7일 #
  2. Cranmerian
    회원

    다시 뵙게되어 반갑습니다. 작년 가을에 시도하였던 번역작업은 서로 시간을 내기가 어려워
    흐지부지 되었습니다. 안타깝지만, 없는 시간을 쪼개어 하는 작업들이라, 아쉬움으로 남겼습니다.
    저는 지난 겨울에 너무 일이 안되어 project Canterbury에 소개된 글들을 번역하면서 보냈습니다.
    지금 이곳에 올리는 번역들이 그때에 초역해놓은 글들입니다.
    자주 뵙기를 기대합니다.

    2011년 7월 18일 #
  3. Elyot
    회원

    안녕하세요 ^^. 무슨 대단한 일이라도 할 것처럼 허풍만 떨어놓고, 제대로 된 결실을 맺지 못해 무척 부끄럽습니다. 교만한 마음을 버리고, 느리고 꾸준하게 집을 지어 나가도록 하겠습니다.

    2011년 7월 20일 #
  4. Elyot / 오랜 만입니다. 그래서 더 반갑습니다. ;-) 무리하지 않고 하나씩 쌓아올리면 된다고 봅니다. 좋은 글을 발췌하여 소개해 주셔서 고맙습니다. 평화를 빕니다.

    "Tradition is living faith of the dead, Traditionalism is dead faith of the living."
    2011년 7월 22일 #
  5. 마커스보그 "기독교의 심장" 2장에 기술된 내용과 아주 유사하네요.

    2011년 8월 9일 #

이 토론 주제에 대한 RSS 피드

답글

글을 올리려면 로그인해야 합니다.